GKL·GKL재단, 사회공헌사업 ‘덕분에 GKL 가족나들이’ 2회차 진행

[세계비즈=박혜선 기자] GKL(사장 김영산)과 GKL사회공헌재단(이사장 직무대행 강신범)이 지난 5월에 이어 코로나 병동 간호사, 보건소 직원 등 방역 공헌자와 그 가족을 대상으로 글램핑을 통한 힐링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덕분에 GKL 가족나들이’ 사업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덕분에 GKL 가족나들이’는 최전선에서 코로나19에 대응하는 직접 대응 인력들에게 가족나들이 프로그램을 제공해 최소한의 방역 지지선을 보호하고 일상적인 의료체계가 유지될 수 있도록 하는 사업이다. 참가자에게는 1박 2일 글램핑장 숙박과 바비큐를 비롯한 다양한 놀거리, 감동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2022년 2차 글램핑 나들이는 오는 28일부터 시작된다. 보건소 직원 등 코로나 방역 공헌자 81가족, 총 297명을 대상으로 충남 공주(파크오브드림)와 경남 고성(블루웨일)에서 진행된다. 

 

 

GKL사회공헌재단 관계자는 “최근 신규확진 증가로 코로나19 일선 방역 공헌자의 업무과중이 여전하다”며 “많은 참가자들이 업무로 인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다시 업무에 복귀할 힘을 얻을 수 있길 바라고, 앞으로도 우리 재단은 GKL과 함께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국민의 일상회복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GKL사회공헌재단은 공기업 GKL이 출연하여 2014년 5월 설립된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공익법인으로 관광 기반의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관광의 가치 확장, 관광산업 성장지원, 사회적 이슈 대응을 목표로 사회적가치를 실현해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